보도자료
홈 > 보도자료 > 보도자료
제목

코로나19 대응 유공 공중보건한의사 및 공직한의사 표창장 수여식_보도자료_20200910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 09.10 17:21 조회수 115
파일 #0
파일 #1
내용

코로나19 대응 유공 공중보건한의사 및 공직한의사 표창장 수여식_보도자료_20200910

 

경기도한의사회, 공직한의사 26명 공중보건한의사 18명 총 44명 대상 표창장 수여

 국내 코로나19 감염예방 및 대처 헌신한 공로 격려

 

 

경기도한의사회(회장 윤성찬)가 지난 9일 경기도한의사회관 2층 회의실에서 코로나19 방역업무에 공헌한 공직한의사 26명 공중보건한의사 18명 총 44명에게 표창장을 수여했다.

 표창장 수여는 코로나19 발생에 따른 감염의 위험에도 불구하고 역학조사 및 검체요원으로 활동해준 노고에 크나큰 감사의 마음을 담아 공직한의사 26명 공중보건한의사 18명 총 44명의 노고를 격려하고자 이뤄졌다.

 

이날 표창장 수여식에는 경기도한의사회 윤성찬 회장을 비롯한 김영선 총무부회장 그리고 수상자 44명 중 공직한의사 대표로 설현 원장과 공중보건한의사의 대표로 박현기(경기도공중보건한의사협회 대표) 공중보건한의사가 참석했다.

 

공직한의사와 공중보건한의사들의 활약은 코로나19 확산이 본격화되기 시작한 2월경부터 이들의 자발적인 참여와 지원으로 시작해 전국 시··구내 적재적소에서 빛을 발하고 있다.

 특히, 경기도 지역은 8월말 현재 전체 심층역학조사관의 80%에 해당하는 64(도청 역학

 조사관 37, ·군 역학조사관 27)이 공중보건한의사로 채워져 있고, 11명은 선별진료

 소에서 검체채취 임무를 수행하고 있을 정도로 코로나19 수도권 확산 방지를 위해 헌신하

 고 있다.

 

또한 경기도 보건소에 근무중인 공직한의사들은 코로나19 감염병 발생 이후 역학조사와 선별진료소에서의 검체채취는 물론 각종 방역 업무와 자택격리자 모니터링 등 평상시 진료업무와 다른 업무가 계속 주어짐에도 불구하고, 야간근무 및 휴일 근무를 가리지 않고 방역의 최일선에서 수고해왔다.

 

윤성찬 회장은 “2020년 코로나19로 감염병과의 최전선에서 병마와 맞서 싸우는 여러분에게 무한한 감사와 존경을 표한다라고 말하며 방역 최일선에서 보여준 여러분들의 헌신과 열정으로 경기도 긴급의료지원단에 한의사를 명시하여 모집하는 변화를 이끌어 내었다.”고 강조했다.

 이어 향후 감염병의 예방, 진단 및 치료 역시 한의사들이 당당한 주체임을 국민들과 보건의료 당국에 각인시키는 크나큰 계기가 될 것이라면서 경기도한의사회도 불합리한 제도개선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박현기 한의사는 수상소감에서 한의사로서 공공의료의 한 축을 맡고 있다는 점을 자랑스럽게 생각하고 있다. 지금 이렇게 공공의료에 포함되어 역학조사를 할 수 있는 것은 선배 한의사 선생님들의 노고가 있어 가능한 일이다.” 라며 선배님들의 노력이 자랑스럽게 느껴질 수 있도록 그리고 훗날 후배들에게 더 탄탄한 길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마지막으로 우리가 맡은 일에 국한되지 않고, 할 수 있는 일을 찾는 능동적 자세를 유지하겠다.”고 전했다.  

 

이 자리에서는 공직한의사와 공중보건한의사 업무에 있어 애로사항 및 제도개선 방향에 대해 정보 공유 및 대책 마련 등을 양 측이 함께 논의했다.

 

KakaoTalk_20200910_151153317.jpg

 

KakaoTalk_20200910_151232503.jpg

 

 

 

파일

보도자료